http://bizion.com/bbs/board.php?bo_table=startup&wr_id=570

코스트코와 아마존을 결합한 쇼핑몰! '박스드'


처음 코스트코를 방문했던 것은 양재동에 근무할 때였다.

매일 책상 앞에만 앉아있는 나에게 점심식사 후의 산책은 유일한 운동 및 휴식시간이였다.

식사 후 산책코스로 양재동 시민의 숲만큼 좋은 곳도 없을 것이다.

지금까지도 최고의 산책 코스로 꼽는데 주저함이 없다.


그런데 항상 어떤 건물 주위에 차들이 도로를 점령하다시피 하고 있었다.

참으로 주차관리를 못한다고 생각했는데... 그게 세계 최고 매출을 자랑하던 코스트코 양재점이였다.


궁금한 것을 별로 못 참는 나이기에 다음날 바로 그 매장에 갔다.

처음보는 창고형 매장.

그 크기에 놀랐지만 예쁜 디스플레이만 보던 나에게는 무척이나 낯선 곳이기도 했다.

그렇지만 가격과 품질에서는 월등히 나은 퍼포먼스를 보여줬기에 왜 그런 주차난을 보여주는지 이해가 되었다.


이런 코스트코와 아마존의 장점을 결합한 서비스가 나왔다.

박스드.

코스트코 매장을 방문하려면 양재점은 1시간 이상의 주차대기를 각오해야 하는 불편이 있지만, 온라인이라면 그런 불편함은 없다.

더구나 코스트코보다도 값이 싸다니...

코스트코 온라인도 있지만 더 매력이 있어 보인다.


한국에도 서비스를 한다면 난 아마 사용할 것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바깥 세상 > 기업'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필요는 수요를 낳는다. 박스드.  (0) 2017.06.14
주요 기사  (0) 2008.08.12
top

얼마 전, 너무나 느리고, 때로는 끊기기도 하는 인터넷 회선으로 상당히 곤혹스러운 경헝이 있었다.

비록 약정기간이라는 굴레에서는 벗어났지만, 그래도 그렇게 많이 사용하지 않기에 어느 정도의 불편을 감수하고 사용하려 했는데, 그 한계를 넘어서 오랫만에 새로운 인터넷 회선을 사용하게 되었다.


과거의 회선이 유선인터넷에서 제공하는 것이였기에 사용자가 많으면 느리고, 최고 속도도 상당히 적은 용량을 제공하는 것이였기에, 이번에 바꾼 회선에 상당히 만족하고 있다.

결국, 인간이 상대적인 판단을 하는 것이라는 것이다.

100m는 이제 기본이고, 기가인터넷이 나오고 있는 세상이지만, 난 아직까지 기가의 필요성을 느끼지 못한다.

다.만.. 심심찮게 나오는 인터넷 종량제에 대해서는 민감한 편이다.


아래의 주소에 나오는 기사는 바로 그 우려를 보여주고 있는 듯 하다.

http://www.kbench.com/?q=node/141294

아직은 기가의 속도에 대한 용량 제한뿐이라고 하지만, 이것이 종량제로 가는 첫걸음이 되는 것이 아니길 바란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바깥 세상 > 인터넷' 카테고리의 다른 글

KT 기가 인터넷. 정말로 종량제로 가는 수순인가?  (0) 2014.10.30
집단지성에 대하여..  (0) 2010.06.11
2008.8.19  (0) 2008.08.19
2008.5.26 관심기사  (0) 2008.05.26
웹에서의 보안.  (0) 2008.05.23
검색 데이터 확보를 위한 구글의 꼼수??  (0) 2008.04.17
top

집단지성에 대해 깔끔하게 잘 정리된 글입니다.
헝클어진 머리속이 어느 정도 정리가 된 것 같습니다.

신고

'바깥 세상 > 인터넷' 카테고리의 다른 글

KT 기가 인터넷. 정말로 종량제로 가는 수순인가?  (0) 2014.10.30
집단지성에 대하여..  (0) 2010.06.11
2008.8.19  (0) 2008.08.19
2008.5.26 관심기사  (0) 2008.05.26
웹에서의 보안.  (0) 2008.05.23
검색 데이터 확보를 위한 구글의 꼼수??  (0) 2008.04.17
top

5년 후의 웹

바깥 세상 2010.05.11 18:41
근 한달간 끙끙대며 진행하던 프로젝트가 드디어 오늘 완료되었습니다.
앓던 이가 빠진 기분이랄까요..
오늘은 간만에 여유를 즐겨봅니다.
바람도 시원하고...좋네요...^^

차니의 HTML5 여행 떠나기
HTML5를 사용하여 웹 애플리케이션 빌드하기
- 헐..국경만 없어지는 것이 아닙니다..

싸이월드와 페이스북
페이스북, 포스퀘어 향해 칼빼드나?
- 싸이월드, 페이스북.. 두 서비스의 차이는 무엇일까요?
  전, '개방'이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정말 아군도 적군도 없는 세상입니다.

MS, IE9에서 H.264만 지원함으로 HTML5의 동영상 표준은? 그리고 플래시는?
익스플로러가 웹브라우저의 절대강자? 전성기 95%서 60%미만으로
- 모바일의 힘이 아닐까요?
  국내 유저만 봐서인지 아직  PC에서는 IE가 강세입니다.
  하지만, 그를 능가하는 모바일이 있기에 저런 통계가 나온것은 아닐까 생각됩니다.

'아이온' 이용자들, 산모 살렸다
- 재미있는 기사입니다.
  게임을 하라는 얘기인가요? ㅎㅎ
  커뮤니케이션, 소통이 되는 곳은 그 곳이 어디든 상관없겠죠..

5년 후의 웹 브라우저
5년 후의 웹
- 꼽씹어볼 기사네요..

[필독]deprecated in php 5.3.0
- 에공..간만에 정겨운 코드를 보네요..

"들고 다니는 와이파이 시대 열린다"
- 좋은것일까요..
  예전에 고향에 가면 핸드폰도 먹통이였습니다.
  저에겐 일종의 피신처였죠...ㅎㅎㅎ..
  그런데, 갑자기 빵빵 터지는 핸드폰...
  그나마 위안을 삼을 수 있는 것은 컴퓨터도 없고, 작업을 할 수 없다는 것이였는데, 만약 이것을 회사에서 노트북과 함께 준다면...ㅠㅠ

직장인을 위한 아이폰 필수 어플 BEST 10
'不狂不及'...T스토어 최고매출 50대 개발자
[아이폰 개발 A to Z - 1부] 아이폰 개발, 적을 알고 나를 알자
- 50대 개발자..
  부러워해야 할까요, 안타까워 해야 할까요..
  요즘 들어 부쩍 드는 생각입니다.

개발자 70% "SW기술자 신고제 폐지해야"
- 누가 만들었는지, 왜 만들었는지를 안다면 어떻게 개선해야 할지를 분명하게 알 수 있을 것입니다.
  과연, 저 신고제는 누구를 위하여 존재하는 것일까요?

리 “개방된 표준 웹이 갈길”…김 “더 빨리·싸게 관행이 발목”

美시장, 안드로이드가 아이폰을 눌렀다

인터파크도서 "e북, 쉽게 만드세요"
글을 쓴다는 것의 의미
- 제 꿈 중의 하나입니다.
  아직, 주제도 정하지 못했지만, 꼭 쓸겁니다. ㅎㅎㅎ

Firefox 4.0 연말쯤 선보인다
신고
top

내일은 어린이날입니다.
처음으로 어린이날답게 보내려고 했는데, 야근이네요..
아니, 거의 철야분위기입니다...
애들한테 참 면목없는 아빠가 될 것 같습니다.

스티브 잡스, 플래시 버린 6가지 이유 입열다
애플, 반독점조사 과녁에···SW외주개발 독소 조항
- 뭐든지 지나치면 견제가 심한 법입니다.
  지금의 애플의 얘기이지요..

지속적 통합의 미래를 넘어선 ALM의 미래-2

HBR 4월호 아티클 중 The Acceleration Trap
- 음..우리회사는??

MS, IE9에서 동영상 H.264 코덱만 지원

앱 스토어 비켜, HTML5가 달려온다..

싸이월드와 페이스북
- 좋은 비교 기사네요..
신고
top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