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기업을 넘어 사랑받는 기업으로 상세보기
라젠드라 시소디어 지음 | 럭스미디어 펴냄
비즈니스 현장에 종사하는 실무자·경영자들 및 비즈니스를 공부하는 사람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을 주는「워튼스쿨 경제경영 총서」22번째 이야기『위대한 기업을 넘어 사랑받는 기업으로』. 이 책은 사람들이...

출간된지 좀 지난 책이지만, 이명박 대통령이 언급을 해서 화제가 된 책이다.

솔직히 개인적으로 좋은 책이라도 이런 히스토리가 있으면 잘 읽게 되지 않는데, 책이 시사하는 바가 관심사와 깊은 연관이 있어 보게 되었다.
어쩌면 이 책은 베스트셀러인 짐 콜린스의 '좋은 기업을 넘어 위대한 기업으로'에 대한 반박성이 강한 책이다.
꼭 위대한 기업이 틀리다는 것은 아니지만, '위대한'의 정의가 틀렸다는 것을 책 내내 강조하고 있다.
분명 쓰여진 시점이 다르기에 그 시대가 요구하는 경영의 방법은 틀릴 것이다.
그리고, 이 책을 읽기 전에도 어느 정도 그런 시류를 느끼고 있었다.
'좋은 기업을 넘어 위대한 기업으로'가 출간된 2000년도 초반에는 IT거품이라고 불리우는 경제호황의 시기였다.
마구 생겨나는 인터넷 기업들, 그리고 그 기업에 투자한 많은 투자자들..
바로 그들을 위해서 주주를 중시하는 경영방법이 우선되었고, 어쩌면 절정의 시기에 '좋은 기업을 넘어 위대한 기업으로'가 출간되어서 호평을 받았다.
하지만, 시간은 예전과 마찬가지로 흐르고, 이젠 시대가 변했다.
이 책이 국내에 출간된 시기는 전 세계적인 불황을 겪은 직후이다.
더블딥이 언론에 언급되고, 다행스럽게도 그런 징후는 나타나지 않았지만, 예전에 호평을 받았던 '위대한' 경영방법과는 다른 경영방법이 시대적으로 요구됐다.
그 요구를 수용한 것이 바로 '사랑받는' 기업이다.
저자는 3년여 간의 시간동안 방대한 자료분석을 통해 '사랑받는' 기업이 '위대한' 기업보다 낫다는 것을 말하고 있다.
심지어, 위대한 기업이 자랑하던 기업 성장에 대해서도...
이 책에서 말하는 내용을 요약하자면 '상생'이다.
예전에는 자기 자신의 기업이 성장하기 위해서 그 외의 기업, 사회의 희생은 어느 정도 불가피하다는 것이 정설이였다.
하지만, 이 책에서는 지금 당장 눈에 보이는 실적이 없을지라도 기업, 협력업체, 투자자, 직원, 심지어 사회까지 모두가 함께 잘 살 수 있는 방법을 찾아 꾸준히 개선한다면 위대한 기업을 뛰어넘는 사랑받는 기업이 된다는 것이다.
저자가 말하는 내용에 반박할 여지가 없는 것은 아니다.
히지만, 지금이 시대는 바로 이러한 기업들을 원하고 있고, 또 실제로 이러한 기업들의 성장성이 좋다.
누가 그렇게 만들었는가?
바로, '소비자'이다.
즉, 어느 시대가 됐든, 그 시대의 소비자의 마음을 얻는 기업이 위대한 기업이고, 사랑받는 기업이다.
우리나라만 보더라도 반세기전에 이러한 기업이 없었을까? 있었을 것이다.
하지만, 살아남은 기업보다는 그렇지 않은 기업이 더 많았다.
왜? 그 시대의 소비자들이 원하는 것이 아니였기 때문이다.
아무리 훌륭하고, 좋은 경영방법이라도, 그 시대의 소비자가 원하는 것을 제대로 충족해 주지 못한다면 결국 성공하지 못할 것이다.
모든 기업의 목표는 하나다. 다만, 그 목표를 이루가 위한 방법이 수천, 수만가지가 있을 뿐이다.
어느 것이 옳고, 나쁘다고 말할 수 없다.
기업이란, 결국 성공하면 위대하다는 평을 받을 것이고, 실패하면 아무리 좋은 동기가 있을지라도 그렇지 못한 평을 받을 것이다.
그렇기에 인정하기 싫지만, 비즈니스의 세계는 냉정할 수 밖에 없는 것이다.
사랑받는 기업이 되길 원한다면, 모두가 윈윈할 수 있는 그런 방법을 찾아라.
그러한 상황이 되지 못한다면 당장 할 수 있는 것부터 행하면서, 차선을 모색하라.
그러나, 그러한 상황을 오래 끌지 마라.
그리고, 가장 중요한 것은, 수시로 소비자의 마음을 읽고 기업문화에 반영을 해야 할 것이다.

신고

'서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평] 위대한 기업을 넘어 사랑받는 기업으로  (0) 2011.02.21
긍적이 걸작을 만든다.  (1) 2010.03.21
인생사용설명서  (0) 2010.02.21
제4의 불  (0) 2010.02.09
아이디어에 대한 새로운 고찰!  (0) 2010.02.06
마쓰시다 고노스케의 경영 철학  (0) 2010.02.03
top




티스토리 툴바